Please reload

공식 SNS 페이지

November 24, 2019

핀란드 중심부에는 푸올란카라는  작은 마을이 있는데 이 푸올란카는 핀란드에서 가장 비관주의 마을로 알려져 있습니다. 보통 도시들의 초입에는 ‘환영합니다’ 라든지 도시를 알리는 홍보의 글이 쓰여있기 마련인데, 푸올란카 초입에는 "아직 돌아갈 수 있는 시간이 남아있습니다." 라고 쓰여져 있는것만 봐도 비관주의를 느낄수가 있습니다.

이 마을이 비관주의 마을이 된 주된 이유는 30년 사이에 절반으로 줄어든 인구절감으로, 남아있는 대부분의 사람들이 64세 이상이라고 합니다. 그런데 푸올란...

November 17, 2019

저는 이맘때면 항상 토론토 대한 기도원에 일주일정도 가서 한해의 사역과 일년간 제 마음에 모든 누적 되었던 감정들과 또 앞으로 맞이할 한해의 모든 사역들을 놓고 하나님 앞에서 온전히 집중하는 시간을 가집니다.

대한 기도원은 1997년도에 세워졌는데 지금 운영하시는 장로님 어머니께서 세우셔서 지금까지 장로님 내외분이 이어 받아 비가오나 눈이 오나 두분이 새벽 예배부터 매순간  예배를 드리면서 운영하시고 계십니다. 기도원을 운영하시면서 여러 어려움도 많이 겪으시고 힘든 순간들도 많으...

October 18, 2019

화창한 추수감사 주일입니다. 농부가 씨를 뿌리고 정성을 다해 키운 많은 곡식과 과일들이 추수되는 시기이다보니 모든것이 풍성하게 느껴지고 특별히 한해를 지키시고 채워주신 하나님께 감사 드리며 예배 드리는 주일이기도 합니다. 너무 바쁜 일상을 살다보면 우리에게 주어지는 다양한 것들에 대해 참 감사하기가 힘이 들고, 어떤 특별한 감사거리들만 찾게 됩니다. 저 또한 하루를 살면서 내 입술에서 감사가 많은지 불평이 많은지 돌아보면 감사보다는 불평이 훨씬 많음을 떠올리게 됩니다. 해마다...

October 6, 2019

아침 저녁으로 바람이 많이 쌀쌀해지고 길거리 나무들의 초록빛들도 어느새 조금씩 바래지고 있는 요즘입니다. 바람이 차가워지고 해가 짧아진 이유때문인지는 몰라도 같은시간 같은일을 하고 있어도 여름과는 많이 다른 느낌이 듭니다. 어느덧 한해를 서서히 마무리 해야하는 요즘, 나는 목회자로서 하나님께서 보시기에 어떠한 종일까를 문득문득 묵상하게 됩니다. 대형교회가 부자세습을 하고 교단이 그일을 승인하고 교단 법 까지 바꾸자는 논의가 나오고, 혼란스러운 정치속에 시위를 주도하는 목사가 나...

September 8, 2019

벌써 가을이 되었습니다. 가을이면, 문화학교 바이올린 반을 개강합니다. 벌써 3년 6개월이 되었습니다. 처음엔 워낙 성도들이 없어서 전도 차원에서 문화학교를 시작하였습니다. 불어반, 기타반, 미술반, 바이올린반, 태권도반등 제법 규모를 갖추어 했지만,, 이 일이 재능 기부로 하다보니.. 하시는 분들도 힘이 들고,, 받는 분도 무료로 해서 인지,, 열심으로 참여하지 않다보니.. 한텀만 하고 프로그램이 끝나기도 하였습니다. 사실 문화학교는 교회안에 본질인 성경을 가르치거나,, 복음...

August 18, 2019

어제는 8•15 광복절 기념 한인 체육대회가 있었습니다. 우리교회는 배구 족구 발야구 이렇게 세 종목에 참여하여 열심히 땀을 흘리며 함께 즐거운 시간을 가졌습니다. 가족들이 함께 나오셔서 운동과 게임과 교제를 하시는 모습을 보면서 저 또한 마음이 참 기쁘고 좋았습니다. 해마다 행해지는 행사라 어찌보면 식상함이 느껴질 수도 있지만 그래도 외국에 나와서 살아가는 한인들이 이렇게라도 모여서 단합의 의미를 되새긴다는 생각에 열심히 참여하려고 노력하고 있습니다. 그런 의미에서 바쁜 가운...

July 25, 2019

한국은 요즘 일본의 수출 규제 정책으로 인해 범 국민적으로 일본산 불매운동을 펼치고 있습니다. 단순히 사지말자가 아니라 그 물건을 대체할 수 있는 정보들을 서로 공유하면서 자발적으로 참여하는 분위기를 볼수있습니다. 마켓들은 일본 제품들을 치우며 팔지않고 또 일본으로 여행을 계획했던 사람들도 여행을 취소한다는 뉴스와 함께 일본 여행 후 후기를 올린 사람들을 찾아내 그 사람들을 인터넷상에서 비난한다는 내용의 뉴스도 보았습니다.  한국 국민으로서 나라를 생각하고 사랑하는 마음으로 하...

July 14, 2019

2019년도 어느새 반이 흘러가고 7월도 중반으로 접어드는 요즘 많이 덥고 습한 날이 반복되고 있습니다. 이맘때는  많은 분들이  여행을 가시기도 하고, 여건상 멀리 가지 못하는 분들도 삶속에서 여유를 갖게되는 때인것 같습니다. 겨울이 긴 캐나다에 살다보니 아주 짧게 주어지는 이 여름의 기간이 더욱 축복처럼 느껴지고 감사함을 느끼게 되는 요즘입니다.

다만 한가지 더욱 기도하는 것은 이런때 우리의 영적 민감함이 살짝 둔하여 질수 있기에 저 자신을 비롯해 모든 성도들의 영적...

July 7, 2019

열흘간의 니카라과 선교를 하나님의 동행하심과 은혜 가운데 잘 다녀왔습니다. 총 10 개의 교회에서 60명의 인원이 함께 모여 세군데 지역인 마나구아, 디리암바, 레온으로 나누어 치과, 안경, 한의, 내과, VBS, 한국문화 사역을 감당 하였습니다. 모든 상황가운데 은혜로운 일들이 많았지만 또 힘든일들도 많았습니다. 특별히 현지적응 때문인지 팀원들 대부분 설사와 소화불량 몸살 등의 증상으로 힘든 시간들을 보냈지만 그 가운데 큰일 없이 지켜주신 하나님께 감사드리며  또 그럼에도 불...

June 23, 2019

Freedom is not free. 라는 말을 들어보셨습니까? 대가없는 자유는 없다 혹은  자유는 공짜가 아니다. 이렇게 해석 되어집니다. 워싱턴 DC의 링컨 기념관 근처에는 한국전쟁 참전용사 기념공원이 있습니다. 해마다 6월 25일이 되면 우리나라는 당연하거니와 미국에서도 한국전 참전용사를 기리는 행사가 열립니다. 그 참전용사들 앞에는 이런글이 새겨져 있습니다. "우리나라는 그들이 전혀 알지도 못했던 나라 만나본적도 없는 사람을 지키라는 부름에 응한 우리의 아들과 딸을 영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