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려주일과 고난주간

성경에서 종려나무(the Palm)는 의, 아름다움, 승리등을 상징했습니다. 그런데 고난 주간의 첫날이 종려 주일로 불리는 것은 예수님의 예루살렘 입성 당시 메시야로 개선하는 왕처럼 오시는 예수를 환영하는 뜻으로 종려나무 가지를 흔든 데서 유래되었기 때문이다. 한때 이 주일을 호산나 주일(Dominica Hosanna)이라고 부르기도 했는데, 이것도 그리스도의 예루살렘 입성할 때, 그의 입성을 환영하는 무리가 '호산나'라고 외친 데서 유래된 말입니다.

종려 주일은 그 옛날 서로마 교회에서는 이날 그리스도의 수난사를 낭독했기 때문에 '고난의 주일' (Dominica Passionis)이라고 불리기도 했습니다. 종려 주일은 이외에도 '꽃의 날' 이란 뜻에서 Floridum, Dominica Florum 등으로 불렸으며, 부활절날 세례를 받기 위해 준비하는 세례 지원자들과 관련하여 '세례 지원자 주일'(Dominica Competentium)이라 불리기도 했습니다.

우리는 이 날을 맞을 때마다, 지금 당장은 예수님을 환호하는 무리들이 곧 당신을 못 박으라고 돌변할 자들임을 아시면서도, 즉 며칠 후 당신은 십자가 처형을 당하실 것을 아시면서도, 다만 그들 죄인의 죗값을 대신 치루사 구원을 주시려는 뜨거운 사랑으로 백성들의 환호 속에 예루살렘에 입성하셨던 주님의 마음을 다시금 헤아려 보아야 하겠습니다.

또한 이번 한주는 고난 주간입니다. 이 고난 주간은 우리의 죄 때문에 돌아가신 예수님을 묵상하며 절제와 참회로 시간을 보내야 하겠습니다. 교회 전통에서는 이 고난 주간을 1년 중 가장 엄숙한 주간으로 지냈습니다. 1주일 전체를 금식하는 이들도 있었고, 물조차 마시지 않는 이들도 있었습니다. 우리는 일상의 삶 때문에 그렇게까지는 못하더라도, 하루 한 끼 정도 금식하고 조금 더 절제된 생활을 통해 예수님의 고난을 깊이 묵상하는 한주가 되기를 소망합니다.

추천 게시물
게시물 게시 예정
다음에 다시 확인해주세요.
최근 게시물
보관
태그 검색
공식 SNS 페이지
  • Facebook Basic Square
  • Twitter Basic Square
  • Google+ Basic Square

몬트리올 새생명 장로교회 

 

Montreal Korean New Life Presbyterian Church

 

ABOUT US
ADDRESS

3400 Connaught Ave, Montreal, QC, H4B1X3

 

Tel) 514-549-8014